에도 시대의 발자취가 남아있는 도쿄 - 청춘 메거진...드림에코
  • HOME
  • 즐겨찾기추가
  • 시작페이지로
회사소개 설문조사
회원가입 로그인
2019년11월22일fri
기사최종편집일: 2017-03-31 10:07:47
뉴스홈 > 뉴스 > 생활.문화 > 여행/레져
2013년03월29일 14시04분 1925
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
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

도쿄의 옛 이름은 에도이다.

'도쿠가와 막부'라고도 부르는 에도 막부 정권때 수도가 된 이후 현재까지도 일본의 수도 역할을 하고 있는 도쿄에는

신사, 박물관, 미술관 등 볼 거리가 많다.

특히 에도 시대때 세워진 신사는 그 정취만으로 충분한 관광명소이다.



통일의 기초를 닦은 사람은 오다 노부나가, 통일을 이룩한 사람은 도요토미였지만

통일 후 정작 쇼군이 된 사람은 도쿠가와 이에야스이다.

그는 에도에 막부를 세웠는데, 이후 260년 간을 에도 시대라고 한다.
올려 5 내려 0
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test9 (test@test.com) 기자 
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여행/레져섹션 목록으로
“국경의 긴 터널을 빠져나오자, 눈의 고장이었다.” 니가타 현을 가다 (2013-03-29 14:52:12)
꽃의 부도라 불리는 홋카이도 여행기 (2013-03-29 13:55:31)

찾아 주셔서 감사합니다. 청춘매니아 여러분!
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
상호명: 청춘매거진 dreamecho 등록번호:119-22-18072 (서울, 아03046)발행인/편집인: 임효준
청춘매거진 dreamecho 의 모든 컨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,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.
Copyright(c) 2019 Ver5.3 All rights reserved.